2024.07.20 (토)

  • 흐림동두천 24.7℃
  • 구름많음강릉 28.4℃
  • 흐림서울 26.6℃
  • 대전 28.1℃
  • 구름조금대구 28.5℃
  • 구름조금울산 28.1℃
  • 흐림광주 28.0℃
  • 구름조금부산 27.1℃
  • 구름많음고창 28.1℃
  • 구름조금제주 30.0℃
  • 흐림강화 26.5℃
  • 흐림보은 27.7℃
  • 흐림금산 28.4℃
  • 맑음강진군 28.3℃
  • 구름많음경주시 27.3℃
  • 맑음거제 27.5℃
기상청 제공

尹 대통령 부부, '한-카자흐스탄 문화공연' 참석해 양국 문화 예술인들과 고려인이 빚어낸 화합의 공연 관람

양국의 합동공연으로 문화적 공감과 우호 증진 교두보 마련

 

(내포투데이) 윤석열 대통령 부부는 6월 12일 오후 카자흐스탄 아스타나 드라마극장에서 열린 ‘한-카자흐스탄 문화공연’에 참석해 양국의 정상급 예술인들과 고려인이 빚어낸 화합의 공연을 관람했다.

 

오늘 공연은 양국의 예술인들이 함께하는 무대로서 전통음악, 클래식, 가곡뿐만 아니라 재즈, 발레, 현대무용까지 다양한 장르를 넘나들며 문화적 공감대를 확인하고 우호를 증진하기 위해 마련됐다. 특히, 카자흐스탄에서 지난 2008~2009년 방영돼 한국 드라마 중 사상 최고 시청률인 80%를 기록한 TV 드라마 ‘주몽’의 배우 송일국과 카자흐스탄 아나운서 딜나즈 자스카이라토바가 공동 사회를 맡아 관람객들의 눈길을 끌었다.

 

오늘 공연에는 재즈보컬 나윤선, 피아니스트 박종훈, 소프라노 손현경, 테너 이영화, 베이스 임철민 등 한국의 최정상급 음악인들이 출연했으며, 카자흐스탄 ‘국민 성악가’ 마이라 무하메드크즈, 고려인 4세 뮤지션 로만 킴, 아스타나 발레단과 고려극장 예술단 등 한국·카자흐스탄 예술인 및 고려인 100여 명이 합동으로 출연해 무대를 빛냈다.

 

한국과 카자흐스탄 예술인들의 상대를 향한 호감은 무대 위에서 다양한 예술의 형식으로 변주됐다. 카자흐스탄 아스타나 오페라극장 오케스트라가 한국 성악가들이 부르는 노래의 반주에 참여해 무대를 풍성하게 만들었고, 재즈 보컬 나윤선이 카자흐어로 노래를 부르자 카자흐 국립 예술단원들이 한국어 노래로 화답하기도 했다.

 

공연은 카자흐 예술단의 오페라 ‘토이바스타르’로 시작해 예술단원들의 무용, 노래, 바이올린 연주가 이어졌습니다. 카자흐 예술단으로부터 바통을 이어받은 한국 예술인들은 광활한 유라시아에서 들판을 일구고 공동체를 살찌운 고려인을 향한 노래를 선사해 큰 감동을 자아냈다. ‘떨어져 있어도 내 삶은 당신과 연결돼 있다’는 내용의 이탈리아 가곡 ‘나를 잊지 말아요’(테너 이영화)를 시작으로, 우리 가곡 ‘향수’(베이스 임철민·테너 이영화), ‘떠다니는 구름처럼 자유를 꿈꾼다’는 가사가 담긴 ‘넬라 판타지아’(소프라노 손현경), 왕벌이 되어 고국의 가족 품으로 날아간 왕자의 이야기를 다룬 ‘왕벌의 비행’(박종훈 피아니스트)이 이어졌고, 나윤선 재즈팀이 ‘아리랑’으로 서사를 완성했다.

 

이 밖에도 고려극장 예술단의 소고춤, 아스타나 발레단의 창작 무용 등 다채로운 공연이 펼쳐졌고, 공연 막바지에는 모든 공연자가 ‘진정한 빛을 향해 함께 떠나자’고 약속하는 노래 ‘타임 투 세이 굿바이(Time to Say Goodbye)’를 시작으로 오페라 ‘라 트라비아타’의 〈축배의 노래〉, ‘위대한 나라’라는 뜻의 카자흐스탄 대표곡 〈울르달라〉까지 합창하며 합동공연의 대미를 장식했다.

 

공연 관객들은 ‘한·중앙아시아 K 실크로드'의 △자유 △평화 △번영 비전이 깃든 합동공연에 큰 박수를 보냈으며, 양국 정상은 거대한 화환을 선사해 자유로운 예술 표현으로 영감과 상상, 창의의 지평을 열어준 문화 예술인들을 격려했다.

 

오늘 공연에는 윤석열 대통령 부부뿐만 아니라 카자흐스탄 카슴-조마르트 토카예프 대통령, 카자흐스탄 측 주요 인사 및 현지 한류 팬 등 약 600여 명이 참석했다.

구독 후원 하기

  • 독자 여러분의 구독과 후원은 내포투데이의 가장 큰 힘입니다.

  • 정기구독 / 일시 후원금액 : 자유결재

  • 계좌번호 : 농협 301-022-583-6411 내포투데이

    계좌번호 복사하기

2024-07-19_FR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