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4 (금)

  • 맑음동두천 15.6℃
  • 흐림강릉 17.4℃
  • 박무서울 15.9℃
  • 맑음대전 15.1℃
  • 맑음대구 18.5℃
  • 맑음울산 19.9℃
  • 맑음광주 16.9℃
  • 맑음부산 21.5℃
  • 흐림고창 ℃
  • 맑음제주 18.5℃
  • 구름조금강화 15.1℃
  • 맑음보은 12.2℃
  • 맑음금산 12.5℃
  • 맑음강진군 ℃
  • 맑음경주시 16.8℃
  • 맑음거제 17.7℃
기상청 제공

천안시 코로나19 드디어 마침표, 5월 1일부터 위기경보 최저단계‘관심’로 하향 조정

실내 마스크 어디든‘의무’아닌‘권고’

 

(내포투데이) 천안시 서북구보건소는 현행 의료체계 내에서 코로나19 방역 상황이 안정적으로 유지됨에 따라 국민 일상과 방역의료체계의 부담을 해소하고자 다음 달 1일부터 위기단계를‘경계(3단계)’에서‘관심(1단계)’으로 두 단계 하향 조정하기로 했다.

 

코로나 국내 첫 환자가 발생한 2020년 1월 이후 4년 3개월만에 드디어 진정한 엔데믹을 맞이했으며, 이제 의료기관이나 감염취약시설 등에 일부 남아있던 실내마스크 착용 의무 및 감염취약시설 입소자 대상 선제검사도 의무에서 권고로 전환된다.

 

또한 코로나 확진자 격리 권고 기준은 기존 ‘검체채취일로부터 5일’에서 ‘코로나19 주요증상 호전 후 24시간’으로 하루정도 경과를 지켜본 후 일상생활로 복귀할 수 있게된다.

 

앞으로 천안시 감염병대응센터에서는 한시적으로 운영 중인 양성자감시(5개기관)는 종료하고 인플루엔자 등과 함께 호흡기 표본감시체계를 통해 모니터링은 강화할 방침이다.

 

박상돈 천안시장은 “4년 3개월만에 코로나19의 진정한 엔데믹 선언에 대해 방역 상황을 안정적으로 이끌 수 있도록 예방·관리 활동에 동참해준 시민들과 코로나19 대응 관리에 힘써 준 보건소 직원들의 노고에 아낌없는 박수와 감사의 마음을 표한다”며 “비록 마스크 착용이나 선제검사 의무는 해제됐지만 앞으로도 코로나19 증상이 있는 경우 가까운 의료기관을 방문해 치료받고 손씻기 등 개인방역수칙을 잘 준수해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구독 후원 하기

  • 독자 여러분의 구독과 후원은 내포투데이의 가장 큰 힘입니다.

  • 정기구독 / 일시 후원금액 : 자유결재

  • 계좌번호 : 농협 301-022-583-6411 내포투데이

    계좌번호 복사하기

2024-05-23_TH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