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21 (수)

  • 흐림동두천 1.2℃
  • 흐림강릉 1.5℃
  • 서울 3.3℃
  • 흐림대전 5.4℃
  • 대구 5.6℃
  • 울산 5.6℃
  • 흐림광주 8.1℃
  • 흐림부산 7.2℃
  • 흐림고창 7.1℃
  • 제주 12.1℃
  • 흐림강화 1.4℃
  • 흐림보은 5.2℃
  • 흐림금산 5.1℃
  • 흐림강진군 7.9℃
  • 흐림경주시 5.5℃
  • 흐림거제 7.8℃
기상청 제공

□신학기 학교폭력 근절을 위해 우리 모두 관심을 갖자!

-서산경찰서 서부지구대 4팀장 경감 방준호-

 

어느덧 겨울이 끝나고 3월의 문턱에 접어들면서 학교에서는 신학기가 시작되었다. 시작과 함께 설레고 즐거워야 할 교실이 학교폭력으로 얼룩질까 필자는 걱정이 된다.

 

어떤 일이든 시작하는 첫 단계가 가장 중요하듯이, 시작할 때 첫 단추를 잘 못 끼우면 나머지 단추들이 중구난방으로 자리를 잡게 마련이다.

 

신학기가 시작되면서 방학 동안 떨어져 지냈던 친구들과 다시 만나거나 새롭게 전학을 온 친구들과 시작하는 낯선 환경에 적용하기도 전에 기선제압을 하는 등 분위기를 조성하여 학교폭력 서클이 결집되는 시발점이 되는 시기이다.

 

그러므로 신학기가 시작됨과 동시에 학부모, 학교, 경찰이 관심에서 더 나아가 관찰로 학생들을 세심히 살펴야 한다.

 

보여주기식 이벤트나 홍보 캠페인으로 그치는 것이 아니라 어떻게 하면 학생들에게 다가갈 수 있을까를 생각하고 직접 가까이 다가가서 사전 예방할 수 있는 예방교육과, 청소년 사이버상담 센터 등을 통하여 학생들의 소리를 들을 수 있도록 적극적인 노력이 필요할 때이다.

 

무엇보다도 학부모, 학교, 경찰, 지역사회가 네트워크를 조성하여 신고가 아닌 학생들이 쉽게 손을 내밀 수 있는 공간을 만들어 줌으로써 귀를 기울이려는 자세와 준비가 필요하다고 생각한다.

 

그러므로, 학교 부적응, 가족해체 등으로 인해 인성교육의 필요성이 대두되고 있는 비행 청소년에 대하여 지속적인 관심과 교육을 통하여 학교폭력을 예방할 수 있는 발판이 되어야 할 것이다.

 

이와 더불어 우리 경찰에서는 사명감을 가지고 학생들의 고충을 어루어 달랠 수 있는 손길이 되도록 세심한 부분까지 관찰하여, 학생들이 설레고 기대되는 신학기의 발걸음도 가벼워지도록 학교폭력 근절을 위해 우리 모두 지대한 관심을 가져야 한다고 생각한다.

 

 

구독 후원 하기

  • 독자 여러분의 구독과 후원은 내포투데이의 가장 큰 힘입니다.

  • 정기구독 / 일시 후원금액 : 자유결재

  • 계좌번호 : 농협 301-022-583-6411 내포투데이

    계좌번호 복사하기

2024-02-20_TU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