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니언
기고
평창 동계 올림픽 기간, 인터넷 사기 주의
기사입력: 2018/02/06 [10:35]  최종편집: ⓒ 내포투데이
내포투데이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류근실 경정 

충남경찰청 사이버수사대    

 

사기(詐欺)는 타인을 속여 재물의 교부를 받거나 재산상의 이익을 취득하는 행위로써 가해자와 피해자가 있기 마련이다. 일반적으로 그 가해자와 피해자는 상호 직접 알고 있는 사람이거나 그 주변인이다. 누군가를 속이기 위해서는 만남과 대화가 필요하다. 만남과 대화 없이 타인을 속이고, 재물을 교부받기는 어렵다. 그렇기 때문에 사기 피해를 당하지 않으려면 주변 사람의 감언이설을 경계하고, 피해자 본인이 금전적인 욕심을 부리지 않는 것이 중요하다.


  하지만 인터넷 사기의 경우 일반 사기와는 그 양상이 좀 다르다. 인터넷 사기에서 가해자와 피해자는 서로 알지 못하는 경우가 대부분이다. 인터넷 사기범은 낚시꾼처럼 인터넷에 미끼를 던져 놓고 누군가가 물기를 기다릴 뿐이다. 피해자가 누구여도 상관이 없다. 오직 누군가를 속여 가해자 자신이 지배하고 있는 계좌에 돈이 입금되면 그만이다. 일반 사기 피해자와 같이 피해자 본인이 주변 사람의 감언이설을 경계하고, 금전적인 욕심을 내려놓는다고 하여 해결될 문제가 아니다. 

 

얼마 후면 세계적인 스포츠 축제가 대한민국 평창에서 열린다. 인터넷 사기범들은 평창 동계 올림픽을 범죄 수단으로 이용할 가능성이 크다. 올림픽 대회 입장권 판매, 숙박권 판매 등 올림픽과 관련된 테마를 이용하여 범죄를 계획하고 있을지 모른다. 이미 평창 동계 올림픽과 관련하여 롱패딩이 유행하자 이를 미끼로 재산상 이득을 취한 인터넷 사기범을 검거한 사례가 있다. 평창 동계 올림픽 관련 인터넷 직거래 사기를 유의하여야 하는 이유이다.

 

인터넷 사기 피해를 당하지 않을 거의 유일한 방법은 안전결제시스템을 활용하는 것이다. 안전결제시스템을 활용하여 인터넷 사기 피해를 당하지 않기를 당부 드린다. 
 

ⓒ 내포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대흥면 주민들, 서부내륙고속도로 관련 고발
최근 인기 기사